블로그 이미지
도서 문화 리뷰어 [techleader.net] 테크리더

공지사항

Total604,741
Today170
Yesterday218
Statistics Graph

달력

« » 2018.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달린 댓글

노원문화예술회관에서 연말을 맞아, 매 겨울 전 세계 사람들을 환상의 나라로 이끄는 크리스마스 전령사 ‘호두까기인형’ 발레를 선보인다. 이번 노원문화예술회관의 ‘호두까기인형’은 정통 러시아 고전 클래식 발레를 재현하는 러시안 클래식 발레단의 작품을 선보이며 아름답고 마법 같은 무대를 선사할 것이다.


‘호두까기인형’은 전 세계 발레 역사상 가장 위대한 명콤비 차이콥스키와 마리우스 프티파가 탄생시킨 고전 발레의 대표작으로, 1892년 러시아 마린스키 극장의 수석 안무가였던 마리우스 프티파가 발레 대본으로 제작하고 프티파의 대본에 차이콥스키가 음악을 입혀 완성되었다. 특히 올해는 마리우스 프티파의 탄생 200주년을 맞는 해로 그 의미가 더욱 깊다.


2005년에 모스크바에서 창단된 러시안 클래식 발레단은 유수의 러시아 안무학교를 졸업한 무용수들과 유명 극장인 마린스키 키로프극장, 림스키 코르사코프 콘서바토리, 노보시비리스크 발레 오페라극장, 페름 발레 오페라극장 등 여러 극장 출신의 무용수들로 구성되어 있다. 




마리우스 프티파, 바실리 바이노넨, 레브 이바노프 등 러시아 예술가들의 고전 작품을 현대적으로 재현하고 계승하는데 중점을 두고 있으며, 문화유산으로서 러시아 클래식 발레의 세계를 풍성하게 만들고 있다.


● 마법의 세계로 이끄는 크리스마스 환상의 무대

● 러시아 고전 클래식 발레를 계승하는 러시안 클래식 발레단의 수준 높은 발레


상상력을 자극하는 동화 같은 무대로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호두까기인형’. 정통 러시아 발레단의 클래식한 무대가 올 연말 최고의 크리스마스 추억을 선사할 것이다. 노원문화예술회관 ‘호두까기인형’은 홈페이지(www.nowonart.kr)에서 예매할 수 있다.


일시

1220()

장소

노원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

시간

오후 730

출연

러시안 클래식 발레단

관람료

R3만원, A2만원

관람연령

6세 이상 관람 가능

문의

02-2289-6830

예매

노원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 인터파크





Posted by 테크리더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친근하고 편안한 해설과 연주로 평일 오전의 여유로운 힐링 타임을 선사하며, 지역 주민들의 따뜻한 호평을 받아온 ‘박종훈의 클래식 브런치’가 12월 18일 오전 11시 노원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그 마지막 공연을 진행한다.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주관 ‘2018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 사업에 선정된 노원문화예술회관의 ‘박종훈의 클래식 브런치’는 지난 4월부터 격월로 진행되었으며, 관객 전원에게 커피와 머핀을 제공하며 매월 흥미로운 주제로 누구나 클래식을 쉽게 감상할 수 있는 무대를 선보였다. 


마지막으로 진행되는 ‘박종훈의 클래식 브런치’ 12월의 주제는 ‘클래식 크리스마스’. 크리스마스에 어울리는 클래식 음악을 소개하고 엘가, 바흐, 비발디, 피아졸라 등 작곡가들의 크리스마스에 얽힌 재미있는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이번 무대는 피아노 겸 해설자 박종훈, 첼로 첼리스트예슬, 바이올린 민은경, 방기연, 비올라 서보경 연주자가 함께한다.



박종훈은 JTBC 드라마 ‘밀회’ 등 최근에는 ‘서른이지만 열일곱입니다’ 외 다양한 드라마, 예능에서의 방송 활동으로 대중에게 친숙한 피아니스트이다. 2014년부터 예술의 전당 11시 콘서트를 비롯하여 다수의 해설이 있는 음악회에서 전문적이고 친근한 클래식 해설로 관객들을 만나고 있다.


● 지역 주민들의 따뜻한 호평 속, 마지막 클래식 브런치 ‘클래식 크리스마스’ 

● 친근하고 편안한 해설과 연주, 클래식으로 힐링하는 시간


클래식 음악가들의 흥미로운 스토리와 전문 연주자들의 생생한 클래식 연주를 감상할 수 있는 ‘박종훈의 클래식 브런치’ 그 마지막 무대는 노원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www.nowonart.kr)에서 예매할 수 있다. 유럽 속 살롱에 온 듯 편안한 분위기에서 함께 즐기는 품격 있는 클래식 무대를 놓치지 말자. 


일시

1218()

장소

노원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

시간

오전11

출연

해설 박종훈

피아노 박종훈

비올라 서보경

바이올린 민은경, 방가연

첼로 첼리스트예슬

관람료

전석 15,000

관람연령

8세 이상 관람 가능

문의

02-2289-6830

예매

노원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 인터파크




Posted by 테크리더

댓글을 달아 주세요

베이스와 바이올린 연주자로 세계 무대에서 활발히 활동 중인 두 20대 청춘이 선사하는 열정의 클래식 무대 <성민제X대니구 듀오 콘서트>가 12월 15일 노원어울림극장에서 열린다.


고전 음악을 기본으로 장르불문 다양한 음악적 스펙트럼을 보이고 있는 더블베이스 주자 성민제와 젊은 세대의 아이콘인 바이올리니스트 대니구의 만남으로 큰 기대감을 불러일으키는 이번 무대는 음역대 차이가 많은 더블베이스와 바이올린 두 악기의 환상의 하모니를 감상할 수 있다.


더블베이시스트 성민제는 16세에 세계적 권위를 자랑하는 요한 마티아스 스페르거 더블베이스 국제 콩쿠르, 러시아 샹트 페테르부르크 쿠세비츠키 더블베이스 국제 콩쿠르에서 연이어 우승하며 일찍이 입지를 굳힌 젊은 연주자로 더블베이스의 다양한 시도로 눈에 띄는 행보를 보이고 있다.



대니구는 미국을 중심으로 실내악 연주자, 독주자, 오케스트라 악장 등의 활발한 활동을 펼치며 세계 곳곳에서 주목 받는 바이올리니스트로 여러 음악가들과의 콜라보레이션 작업을 진행하고 음악 페스티벌 등에서 공연하고 있다. 또한 음악을 통해 세상에 가시적인 변화를 만들어 낼 수 있다는 강한 믿음으로 다양한 재능 기부 프로젝트에도 참여하고 있다.


● 더블베이스X바이올린의 젊은 거장, 성민제X대니구

● 고전음악부터 남미음악까지 다채로운 음악 선사


클래식에 대한 열정으로 뭉친 두 청년이 선사할 이번 무대에서는 더블베이스계의 전설인 에드거마이어가 작곡한 <콘서트 듀오>와 바이올린과 첼로를 위해 쓰여진 글리에르 듀오곡을 감상할 수 있다. 더불어 수많은 탱고 명곡을 남긴 아스트로 피아졸라카를로스 가르델의 탱고 곡들과 더불어 다채로운 남미 음악이 펼쳐질 예정이다.


새로운 하모니로 신선한 클래식을 경험할 수 있는 <성민제X대니구 듀오 콘서트>는 노원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www.nowonart.kr)에서 예매할 수 있다.


일시

1215()

장소

노원어울림극장

시간

오후5

출연

성민제, 대니구

관람료

전석 3만원

관람연령

8세 이상 관람 가능

문의

02-2289-6789

예매

노원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 인터파크



Posted by 테크리더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연극으로 재탄생한 이청준 원작 소설 ‘서편제’가 12월 7일 오후 7시 30분 노원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 무대에 오른다.


판소리, 영화, 뮤지컬, 창극으로 진화하며 사랑 받아온 대한민국 대표 콘텐츠 ‘서편제’. 이번 노원문화예술회관에서 선보이는 소리극 ‘서편제’는 소설 서편제를 연극적으로 각색하고 판소리를 하나의 주인공으로 등장시켜, 소설과 판소리라는 각 장르가 가지는 섬세한 전달력으로 극대화된 원작 소설의 풍미와 정서를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소릿재 주막을 주무대로 한 시공을 넘나드는 이야기와 무대와 관객의 열린 구조는 소설 서편제가 소리극 ‘서편제’로 다시 태어난 가장 큰 이유이기도 하다. ‘윤동주, 달을 쏘다’, ‘숙영낭자전을 읽다’ 등 다수의 작품에서 한국적 정서와 전통 연희 콘텐츠를 무대화하여 많은 관객의 사랑을 받았던 연출가 권호성은 연극적 요소와 판소리 감상이 어우러진 연출로 소리극 ‘서편제’의 예술적 완성도와 재미를 모두 가질 수 있도록 하였다. 



또한 오랜 시간 배우로 활동하며 배우들을 가르치는 연기스승으로도 이름난 배우이자 극작가 진남수가 각색을 맡아 2차원의 소설을 3차원의 무대로 옮기면서, 무엇보다 대사와 판소리라는 ‘입말’과 ‘노래’의 전달력을 최대화하여 판소리를 온몸으로 체감하게 하며 섬세한 감정과 깊은 울림을 선물할 것이다.


● 연극으로 진화한 이청준 원작 소설 서편제

● 한국적 서정미의 극치를 보여주는 권호성 연출

● 이 시대 젊은 판소리꾼들이 들려주는 우리 소리의 깊은 울림


출연에는 황애리, 안이호, 조엘라 등 창극과 뮤지컬, 다양한 음악무대에서 관객과 호흡하며 우리 전통 연희의 대중화에 앞장서고 있는 소리꾼들이 무대에 올라 자연 그대로의 우리 소리로 관객의 귀를 물들일 것이며, 간결한 무대와 상징적인 오브제는 극중 반복되는 시간과 공간의 변화에도 관객이 이야기와 소리에 집중할 수 있도록 구성되었다.


관객과 소통하며 서정적 가락으로 감동을 전해줄 소리극 <서편제>는 노원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www.nowonart.kr)에서 예매할 수 있다.



<줄거리>

어둠 속, 언덕 너머 저 멀리서 들려오는 진도 아리랑의 찬찬한 가락이 봄 아지랑이 같이 언덕 아래를 향해 넘실넘실 넘어온다. 소리의 뒤를 따라온 빛이 길을 비추고, 소리를 찾는다.

소리와 빛은 서로 닿을 듯 말 듯 앞서거니 뒤서거니 서로를 희롱한다.

소리와 빛의 춤이 무대 한 가운데 도착하면, 어느새 소리는 멀어져 가고 가방을 든 한 사내만이 상여소리를 듣는데...


일시

127()

장소

노원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

시간

오후730

출연

조엘라, 김준겸, 황애리, 안이호, 윤영걸, 황현빈

관람료

전석 3만원

관람연령

8세 이상 관람 가능

문의

02-2289-6830

예매

노원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 인터파크




Posted by 테크리더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