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도서 문화 리뷰어 [techleader.net] 테크리더

공지사항

Total589,110
Today30
Yesterday312
Statistics Graph

달력

« » 2018.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달린 댓글


책 대 책
국내도서
저자 : 고중숙 외 22인
출판 : 사이언스북스 2014.11.14
상세보기


책대책이 사이언스북스에서 출간되었다길래 누구보다도 반가웠고, 실제로 세미나에 참석해서 들었떤 내용이 출간되니 신기하기도 했다. 매번 참석했던 것은 아니지만 거의 절반 정도는 참석하여 열띤 강연과 토론을 통해 많은 지식을 쌓았던 경험이 이번 책을 통해 다시 한번 업그레이드되기를 기대하게 되었다.



예스24에서 책대책이라는 세미나가 있다길래 신청하여 참석한 것이 벌써 2~3년 전인 것 같다. 과학 관련 책에서 비교가 되거나 대비되는 책 두권을 선정하여 각 책마다 전문적인 서평을 쓴 두 명이 나와 사회자의 진행으로 책 내용에 관한 토론하는 프로그램이었다. 나로서는 생소한 여러가지 책들에 관한 전문적인 지식을 얻을 수 있는 좋은 기회로 기억에 남는다. 아이가 둘 태어나고 더이상 저녁시간을 내기가 어려운 상황에서 계속 참석하지는 못했지만 여운이 많이 남는 세미나였다. 그 아쉬움은 이 책으로 달래면 되니 너무나도 반가운 마음이었다.


사실 세미나에서도 100% 이해하지 못했지만 책을 통해서도 모든 내용을 다 이해하기는 어려웠다. 세미나에 참석해서 들었던 주제는 그때의 상황이 떠오르면서 이해의 폭을 넓힐 수 있었다. 또한 세미나를 통해 그동안 전혀 들어보지 못했던 생소한 용어들을 많이 접하게 되었다. 최종이론, 평행우주, LHC, 힉스 등이 특히 기억에 남고 레너드 서스킨드 같은 학자들의 이름도 인상깊게 기억에 남아있다. 그 뒤로 사이언스북스 책을 여러 권 구입하여 배경지식들을 쌓아두었으나 그때나 지금이나 지식적 한계는 여전하다고 느껴진다.


책은 '과학 대 상상', '인물 대 인물', '이론 대 이론'이라는 세 가지 컨셉을 가지고 정리되어 있다. 독자들 입장에서 가장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주제라고 생각했는지 '과학 대 상상'이라는 주제로 이책은 먼저 시작한다. 그 중에서도 가장 일반인들에게 많이 알려져 있는 칼 세이건이 쓴 책과 칼 세이건에 대한 책을 먼저 소개하고 있다.


세미나를 통해, 그리고 책을 다시 접함으로써 새로운 지식과 경험을 습득할 수 있었다. 칼 세이건으로부터 시작하여 마지막 최종이론에 대한 이야기들까지 때로는 여러번 읽어가며 의미를 이해하려고 노력한 난해한 부분도 있었지만 교양 수준에서 과학적 지식을 얻으려는 사람들에게 충분히 의미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 생각된다. 다만 아쉬운 점은 이 책에서 다룬 13가지 주제의 26권의 책들 중에 ≪칼 세이건≫, ≪스트레인지 뷰티≫, ≪슈뢰딩거의 삶≫, ≪신의 입자를 찾아서≫ 등 꽤 많은 책들이 인터넷 서점에서 현재 절판이나 품절상태라는 것이다. 이 책을 계기로 하여 재출간되기를 기대해 본다.

Posted by 테크리더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예스24에서 매월 진행하는 '책대책' 이벤트에 다녀왔다. 지난달과 마찬가지고 과학도서와 SF도서를 비교하는 시간이었다.  (2012.02.21, pm.07:00~09:00 강남출판문화센터 민음사 5층)

언제쯤 시간여행이 가능해질까? 우리는 지금도 미래로 가는 시간여행을 하고 있다. 모두 같은 속도로.

http://blog.yes24.com/document/6101828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강남구 신사동 | 강남출판문화센터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테크리더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