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도서 문화 리뷰어 [techleader.net] 테크리더

공지사항

Total611,163
Today113
Yesterday107
Statistics Graph

달력

« » 2019.0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최근에 달린 댓글

노원문화예술회관에서 연말을 맞아 오는 12월 29일, 구민과 서울시민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2018 송년음악회’를 개최한다. 


이번 ‘2018 송년음악회’는 노원구의 ‘자연과 문화 속으로! 힐링도시 노원’이라는 새로운 슬로건 아래, 구민들이 문화를 통해 올해를 더욱 행복하게 마무리할 수 있도록 힐링의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남녀노소 모두 즐길 수 있는 축제의 장이 될 ‘2018 송년음악회’는 다양한 장르의 공연 예술가들이 총출동한다. 명불허전 소리꾼 김영임, 남상일, 박애리와 ‘사람이 꽃보다 아름다워’ 싱어송라이터 안치환, ‘어느 별에서 왔니’ 6인조 걸그룹 페이버릿이 세대를 아우르는 무대를 선보이며, 전 함경북도 예술단 출신 배우 김훈과 무용수 최신아 등이 통일의 염원을 담은 공연을 펼친다. 또한 중앙국악관현악단과 춤사랑무용단, 사물광대, 북한악기 장새납 연주자 이영훈 등이 협연하며 사물놀이, 판굿 등의 신명나는 춤과 소리로 그 풍성함을 더할 것이다.



노원문화예술회관 김승국 관장은 “한 해를 보내고 희망찬 새해를 다짐하고자 노원구민 모든 세대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공연을 준비했다. 많은 구민들이 오셔서 힐링의 시간을 즐기셨으면 한다. 앞으로도 노원문화예술회관은 더욱 다양한 양질의 프로그램으로 힐링 도시 노원을 만드는데 앞장설 것이다.”고 전했다.


● 김영임, 남상일, 박애리, 안치환 등 우리 소리부터 아이돌까지, 누구나 즐기는 노원구 축제의 장

● 2018년을 신명나게 마무리하는 힐링의 무대 


한편, 노원문화예술회관의 ‘2018 송년음악회’는 더 많은 주민들의 문화 향유를 위해 공연 당일 오후 2시에 진행되는 리허설 공연을 구민들에게 무료 개방할 예정이다. 리허설 개방은 1시 30분부터 사전 신청한 단체에 한해 입장할 수 있으며, 개별 신청은 불가하다. 리허설 관람을 원하는 단체는 담당자(02-2289-6771)에게 전화로 신청하면 된다.


노원문화예술회관 ‘2018 송년음악회’는 노원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www.nowonart.kr)에서 예매할 수 있다.



일시

1229()

장소

노원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

시간

오후 5

출연

김영임, 안치환, 남상일, 박애리, 김훈, 페이버릿, 이영훈, 춤사랑무용단 등

관람료

R5만원, A3만원

관람연령

8세 이상 관람 가능

문의

02-2289-6830

예매

노원문화예술회관 홈페이지, 인터파크



■ 노원문화예술회관 2018 송년음악회 프로그램 안내


제야의 울림    춤사랑무용단 

다사다난했던 한 해를 마감하고 새롭고 활기찬 새해로의 도약을 의미하는 북의 울림을 시작한다. 새롭게 재안무한 이번 작품은 엇모리장단으로 시작해 굿거리, 자진모리장단, 휘모리장단으로 발전되는 북춤 중에서 가장 타법에 변화가 많고 화려하며 무용수들의 기교가 돋보이는 춤이다.


신모듬   사물광대, 중앙국악관현악단

신모듬이란 곡은 신을 모은다는 뜻으로 무속음악을 인용한 것이다. 전체적인 형식은 농악의 형식을 띠고 있고 무속장단과 농악장단이 사용된다. 흥겨운 자진모리와 휘모리장단의 가락이 거대한 춤의 물결을 연상시키면서 한껏 신명을 불러일으키며 끝을 맺는다. 사물놀이 협주곡으로 신명나는 타악기의 어우러짐이 돋보이는 곡이다. 


사노라면 & 희망가   박애리

가수 들국화의 ‘사노라면’과 채규엽의 ‘희망가’를 소리꾼 박애리만의 색으로 엮은 곡이다. 방송 「불후의 명곡」에서 불러 대중에게 널리 알려진 곡이기도 하다.  


장타령   남상일

장타령은 경기 이남지역에 널리 퍼져 부르던 걸인의 노래로 일명 ‘각설이타령’이라고도 한다. 세상을 풍자하는 노랫말과 경쾌한 장단으로 인해 오늘날에도 폭넓게 대중에게 인기가 있고 지방에 따라 다양한 가사가 전해 내려온다. 소리꾼 남상일이 특유의 유쾌함을 살려 부른다. 


한恨 & 경기민요   김영임, 중앙국악관현악단 

한오백년을 편곡하여 창작한 ‘한’ 과 경기민요 청춘가, 태평가, 뱃노래,자 진뱃노래 등을 노래한다. 경기민요는 서울과 경기지방을 중심으로 불린 민요를 이르는 말로 주로 굿거리, 타령, 세마치장단이 많이 쓰이며, 흥겹고 경쾌한 맛을 풍긴다


장새납 협주곡 용강기나리 & 열풍   이영훈, 중앙국악관현악단 

‘용강기나리‘는 평안도 룡강지역에서 만들어 퍼진 서도민요 중 하나로 관현악단과 장새납 연주자 이영훈의 협연으로 선보인다.


백두와 한나는 내 조국 & 바윗고개 & 사향가    김성혁, 최신아 

‘백두와 한나는 내 조국’은 지난 2월 삼지연 관현악단 특별공연에서 현송월 단장이 부른 곡으로 전 함경북도예술단 성악배우가 부르고 무용수가 함께하며 의미를 더한다. 


어느 별에서 왔니 & 딱 내꺼   페이버릿

6인조 걸그룹 ‘페이버릿’의 두 번째 미니앨범에 수록된 곡으로 뛰-*-어난 가창력에 무대를 장악하는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인다. 


솔아솔아 & 사람이 꽃보다 아름다워 & 빨간 스카프를 맨 여자 & 내가 만일   안치환 

자유를 노래하는 시인으로 불리는 싱어송라이터 안치환의 노래 중 가장 사랑받은 곡을 선곡해 선보인다. 


판굿  사물광대, 중앙국악관현악단

판굿은 걸립패와 남사당패가 갖가지 놀이를 순서대로 짜서 판놀음에서 솜씨를 보여주기 위해 벌이는 음악과 놀이의 종합예술이다. 




Posted by 테크리더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